현대 쏘나타 개인 프로필 관리가 쉬워 공유가 쉽다?

현대 쏘나타 개인 프로필 관리가 쉬워 공유가 쉽다?

신형 쏘나타의 새로운 기술 조합이 눈에 띄는 편의성을 전달합니다. 특히 개인 프로필 저장으로 가족과 함께 운행할 경우 관리가 쉽고 체형에 맞게 변경되는 것을 볼 수 있어 관련 정보를 소개합니다.

현재 출시 중인 차량을 확인하면 시트 위치를 변경을 위해서 메모리 시트를 설정하거나 시트 위치를 변경했었습니다.

그러나 현대 쏘나타의 새로운 시스템으로 개인 프로필 설정으로 체형에 맞는 시트와 운전 포지션 등 다양한 설정을 스마트키 하나로 변경하는 시스템을 적용했습니다.

이를 통해 이전과 달리 시트 위치부터 사이드미러, HUD, 드라이빙 모드, 라디오 등 다양한 기능의 개인화 프로필 설정을 통해 운전자 성향에 맞춰둔 드라이빙 포지션으로 주행을 즐길 수 있습니다.

현대 쏘나타 내비게이션 사용자 설정에서 선택할 수 있지만, 운전자가 탑승하기 전 모바일 키를 통해서 도어 잠김을 해제하면 자동으로 맞추었던 사용자 설정으로 변경합니다.

이전의 시트 포지션뿐만 아니라 설정에 따라 사이드미러, HUD, 드라이빙 모드, 라디오 등 다양한 부분에 개인 프로필 설정으로 관리가 쉬워지는 것이죠.

현대 쏘나타 디지털 키, 차량 키가 없는 상황에서 현대 디지털 키로 도어 잠금/ 잠금 해제 및 시동 가능하며 필요한 경우, 가족 또는 지인에게 현대 디지털 키를 공유하여 차량의 도어 잠금/잠금 해제 및 시동할 수 있게 됩니다.

키를 가지고 있는 것과 동일한 현대 쏘나타 트렁크 열림, 차량 소유주는 키를 공유할 때 사용 기간 또는 특정 기능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제한적 공유도 가능하게 되며, 가령 택배 기사에게 트렁크만 열 수 있는 키를 전송해 배송 물품을 차에 실어 놓게 하거나 지인에게 차를 빌려주면서 대여 기간을 한정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설정하기 위해서는 현대 쏘나타 구매와 함께 현대차에서 보낸 메시지 기반한 정보를 이용해 스마트 키를 가입하여 가족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스마트 키를 설정을 할 수 있습니다.

1. 스마트폰 내 디지털 키 App을 설치하고, 차량 AVN 또는 클러스터(또는 계기판)를 통해 스마트폰 키를 등록합니다.

2. 승차 시, 스마트폰 잠금을 풀고 도어 핸들에 스마트폰을 터치합니다.

3. 차량 탑승 후, 무선충전 영역에 스마트폰을 올려놓고 시동 버튼 누름, 애플 아이폰의 경우 NFC 기능의 외부 서비스 이용을 차단하고 있어, 스마트폰 APP 방식 디지털키 적용은 불가합니다.

별 물 지급되는 NFC 카드 키(도어 잠금/해제, 시동 기능 적용)는 활용 가능하며 별도의 등록 과정이 필요합니다. (카드키 등록을 위해 최초 1회 현대 직영 서비스센터 또는 블루핸즈 방문 필요)

NFC는 근거리 무선통신(NEAR FIELD COMMUNICATION)의 약자로 초 근거리에서 데이터를 교환할 수 있는 무선통신 기술로서 스마트폰 등에 내장되어 교통 카드, 신용카드, 신분증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는 통신 기술입니다.

개인화 프로필, IMS/AVN 설정 등 자동으로 프로필과 연동되어 운전하는 순간만큼은 쏘나타의 완벽한 주인이 되는 개인화 경험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